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곽현화 동의 없이 '노출판' 배포...이수성 감독 1심 무죄
    곽현화 동의 없이 '노출판' 배포...이수성 감독 1심 무죄

    동영상시청 도움말

    ■ 이현종 / 문화일보 논설위원, 손정혜 / 변호사, 이종훈 / 정치평론가, 백기종 / 前 수서경찰서 강력팀장

    앵커

    곽현화 씨가 자신이 출연한 영화에서 사전 합의 없이 자신의 상반신 노출영상을 그대로 유포한 혐의로 영화를 연출한 이수성 감독을 고소를 했는데 1심 판결에서 무죄가 나왔죠?

    [인터뷰]
    기소까지 된 사건입니다. 그러니까 성폭력 관련된 법률에 따르면 그 사람의 동의 없이 성적인 수치심을 일으키는 사진이나 동영상을 유출하게 되면 처벌할 수 있거든요. 검찰에서는 어찌됐든 곽현화 씨가 동의하지 않았는데 이것을 배포했으니까 유죄다라고 보고 기소를 했는데 재판부에서 굉장히 고심한 것 같습니다.

    배우가 여러 가지 노출신을 찍으면서 구두합의만으로 이렇게 한 부분이 애매하다라고 본 것이고 또 이게 일반적인 사건과 다르게 보통 성폭력으로 처벌되는 사람들은 정말 이 여성에 대해서 동의나 보호조처 없이 유포하거나 포르노로 배포하는데 예술적인 행위라고 해서 조금 더 꼼꼼하게 판단한 것이 아닐까 싶은데 결국은 무죄가 나왔습니다.

    앵커

    무죄가 나왔는데 문제는 곽현화 씨 측은 계약서상으로 봤을 때 본인의 허락 없이는.

    [인터뷰]
    처음에 계약을 할 때는 노출신 없는 걸로 계약을 했던 겁니다. 그런데 촬영 도중에 감독이랑 협의를 해서 노출신을 찍었어요. 그런데 나중에 이것을 공개하지 않기로 합의를 봤다는 겁니다. 그래서 최초에 영화를 배포할 때는 노출신이 안 나갔어요. 그런데 나중에 다시 이거를 편집본으로 만들어서 다시 무삭제 감독판 했을 때는 그때 다시 상반신이 나갔던 겁니다.

    앵커

    그런데 구두합의도 합의 아닌가요?

    [인터뷰]
    합의입니다.

    [인터뷰]
    구두합의도 합의인데요. 결국 곽현화 씨 쪽에서는 거짓말탐지기를 해 달라 해서 거짓말탐지기까지 했습니다. 그런데 결국 해당 감독은 진실 반응이 안 나왔다는 것이죠. 법원에서는 이걸 채택을 안 했습니다, 증거로.

    앵커

    원래 거짓말탐지기는 잘 채택 안 하죠?

    [인터뷰]
    정황증거로 요즘은 굉장히 많이 채택을 하는데 이 부분은 적어도 민사적인 부분이 있다, 이렇게 보고요. 무삭제판, 감독판은 본 영화에서는 상반신 노출을 안 하고 상영을 했습니다. 그렇다라고 하면 그 이후에 배포하는 판에 대해서까지 감독의 지적재산권을 침해할 수 없다라고 본 판결이죠. 그래서 이 부분은 곽현화 씨, 원고 측에서 패소하게 된 결정적인 요인이 된 것 같습니다.

    [인터뷰]
    여성 입장에서는 굉장히 성적 수치심, 불쾌감, 인격권이 침해됐다고 보는데 이게 형사재판의 구조 때문에 이런 것 같습니다. 결국은 증거가 불충분하다고 보고 애매했을 때는 피고인한테 유리하게 판단한다는 취지에서 문제가 내려진 것 같습니다.

    앵커

    지금 곽현화 씨도 사회의 많은 곳에서 여성은 소비되고 이용된다는 것, 사람을 믿는다는 것이 쉽지 않은 일이 됐다라는 사실, 이런 자기의 심정을 오늘 밝혔는데요. 사실 이게 법에는 판례라는 게 있잖아요. 이게 또 악용되지는 말았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좀 듭니다. 이런 부분이. 어쨌든 곽현화 씨 같은 문제는 앞으로 이게 1심이죠? 또 항소를 하겠죠?

    [인터뷰]
    만약에 검찰에 항소하면 2심에서 다른 판결이 나올 가능성이 있고요. 그리고 아마 민사소송으로 제기하면 위자료 청구가 가능할 수 있습니다.

    앵커

    알겠습니다. 오늘 네 분 말씀은 여기서 줄이겠습니다. 말씀 잘 들었습니다. 고맙습니다.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국민신문고
    프리미엄클릭
    캠퍼스24
    실시간 주요정보


    이슈&클릭
    해외안전여행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