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한컷뉴스] '아프지 말고…' 수험생이니까
[한컷뉴스] '아프지 말고…' 수험생이니까
Posted : 2015-10-14 09:40
.

[한컷뉴스] '아프지 말고…' 수험생이니까


[한컷뉴스] '아프지 말고…' 수험생이니까


[한컷뉴스] '아프지 말고…' 수험생이니까


[한컷뉴스] '아프지 말고…' 수험생이니까


[한컷뉴스] '아프지 말고…' 수험생이니까


[한컷뉴스] '아프지 말고…' 수험생이니까


[한컷뉴스] '아프지 말고…' 수험생이니까


[한컷뉴스] '아프지 말고…' 수험생이니까


[한컷뉴스] '아프지 말고…' 수험생이니까


[한컷뉴스] '아프지 말고…' 수험생이니까

2015년 11월 12일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어느덧 한 달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건강해야 시험도 잘 볼 수 있습니다' 공부만큼이나 중요한 건강관리 각별히 신경을 써야 할 때입니다. 스트레스나 피로가 쌓이면 질병에 대한 저항력이 떨어져 각종 질환에 노출되기 쉽고 특히 요즘같은 환절기에는 감기나 독감게 걸리기 쉽기 때문입니다.

'감기를 최대한 멀리하는 방법'
수험생의 적 '감기 예방'을 위해 따뜻한 물을 자주 마셔 코와 목의 점막이 마르지 않게 하고 손을 자주 씻는 등 위생 관리에 신경씁니다.

'적당한 수면시간은?'
수험생들의 피할 수 없는 유혹 '잠'. 우리나라 같은 경우는 7시간 정도의 수면을 권유하고 있지만
기존에 잠을 많이 자지 않아 생체 리듬이 맞춰져 있다면 무리하게 7시간보다는 6시간 정도 수면이 적당합니다.

'속을 편안하게 하려면?'
수험생을 괴롭히는 '소화불량이나 복통'은 식사 후 쉬지 않고 바로 공부하다 증세가 나타날 수 있습니다. 아무리 급해도 밥을 먹은 뒤 가볍게 걷는 게 좋습니다.

'식습관은 규칙적으로!'
한 달 남은 수능까지 '식습관'도 잘 관리해야 합니다. 카페인이나 맵고 짠 자극적인 음식은 피하고 과식은 금물! 그리고 무엇보다 규칙적인 식사가 중요합니다.

'보약을 먹는게 좋을까?'
갑자기 보약을 먹는 것은 위장장애를 일으키거나 부담을 줄 수 있기 때문에 권하지 않지만 그 전부터 먹어오면서 자시 몸에 맞았던 수험생이라면 한의사와 상의를 통해 약을 먹는 것은 좋을것 같습니다.

가장 예민하고 중요한 날이기에 스트레스를 아예 안 받는 것은 불가능하겠지만 최대한 좋은 결과를 위해 성적 관리만큼이나 중요한 스스로 건강관리에 소홀히 해서는 안 되겠습니다. 그리고 또 하나 가족과 주변 사람들의 따뜻한 격려와 응원이 수험생들에게 가장 큰 힘이자 가장 큰 예방법이 아닐까요?

한컷 디자인 : 이은비
이미지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