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뉴스 > 사회
    박시후, 20대女 성폭행 혐의 반박 "서로 호감갖고…"

    CLOSE

    VOD

    paly


    배우 박시후 씨가 성폭행 혐의로 경찰에 고소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서울 서부경찰서는 지난 15일, 22살 A 씨가 박 씨에게서 성폭행을 당했다며 고소장을 제출해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A 씨는 고소장에서 지인 소개로 박 씨와 만나 술자리를 함께 했고, 술에 취해 정신을 잃었다 깨어나보니 성폭행을 당한 상태였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대해 박시후 씨는 보도자료를 통해 A 씨와 남녀로서 서로 호감을 갖고 마음을 나눴을 뿐, 강제적으로 관계를 가진 것은 결코 아니라며 수사 과정에서 명명백백히 드러날 것이라고 해명했습니다.

    경찰은 A 씨에 대해 고소인 조사를 마친 뒤 조만간 박 씨를 소환해 조사할 방침입니다.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盧의 아들, 김무성 면전에서 '맹비난'…작심했나?

    盧의 아들, 김무성 면전에서 '맹비난'…작심했나?
    [앵커] 어제 노무현 전 대통령 6주기 추모식이 봉하마을에서 열렸습니다.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가 여당 대표로는 처음으로 참석을 했지만 노 전 대통령의 장남이죠. 노건호 씨가 추도사를 통해서 김 대표를 면전에서 맹비난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역시 정치권 파장이 만만치 않은 상황인데 이상휘 위덕대 부총장 그리고 김만흠 한국정치아카데미 원장과 함께 이야기나눠보도록 하겠습니다. 어서 ...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DMB 프로야구
    이슈&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