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뉴스 > 사회
    [경기] 회사자금 횡령 지방신문사 회장 기소

    CLOSE


    수원지검 안산지청은 회사자금을 유용한 혐의로 경기지역 지방신문사와 건설회사 회장인 A 씨와 대표이사를 불구속 기소했습니다.

    A 씨는 지난 2008년 안산시 상징 조형물 설치공사를 하면서 공사대금 20억 원 가운데 5억 5천만 원을 디자인 용역비 명목으로 빼돌리는 등 회삿돈 98억 원을 횡령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또 하청업체들로부터 받은 허위 도급계약서와 세금계산서 등으로 공적자금인 기업구매자금 118억 원을 대출받아 이 가운데 28억 원을 갚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제일모직 창고 방화 추정…폭탄 상태의 박스 나와

    제일모직 창고 방화 추정…폭탄 상태의 박스 나와
    [앵커] 큰 불길은 4시간 여 만에 잡혔지만 안타깝게도 희생자가 발생했습니다. 실종됐던 경비원 34살 윤 모 씨가 발견돼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습니다. 조금 전 화재 원인도 나왔는데요, 김포소방서 측은 제일모직 창고 내 CCTV에 신원을 알 수 없는 남성의 수상한 행적이 잡혔다며 방화로 추정된다고 밝혔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현아 기자! 이번 화재가 방화...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DMB 프로야구
    이슈&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