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김동연 "최저임금 인상 속도 조절 방안 논의"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9-12 14:55
김동연 경제 부총리가 최근 고용 침체 원인으로 최저임금을 지목하고 속도 조절론을 재차 강조했습니다.

김 부총리는 오늘(1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경제관계장관회의를 마치고 기자들과 만나 지난달 고용 부진 원인 중 하나가 최저임금 인상 여파라면서, 최저임금 인상 속도 조절 문제를 논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김 부총리는 "내년 (최저임금) 인상률은 결정된 것이니 불가역적"이라면서 이후 방향에 대해 관계부처, 당, 청과 논의해 합리적인 대안을 찾겠다고 설명했습니다.

최저임금 인상 부담을 완화할 수 있는 탄력근로제 단위 기간은 3개월에서 6개월로 늘리는 방안을 언급했습니다.

또, 일자리를 하나라도 더 만들어내도록 시장의 소리에 더 귀 기울이고 연내 일자리를 더 만들겠다는 각오로 정부 추경에 이어 지자체 추경 42조9천억 원이 조속히 편성·집행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