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이르면 이번 주 부동산 대책 발표...신규 택지 관심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9-09 16:57
앵커

정부의 부동산 종합대책이 이르면 이번 주에 발표될 것으로 보입니다.

신규 택지지구 규모와 위치에 관심이 쏠리는 가운데 종합부동산세 인상 등의 규제 내용에도 이목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홍선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정부의 종합부동산 대책이 이번 주에 발표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추석 전에 내놓겠다고 공언을 한 상태인 데다 다음 주에 남북정상회담이라는 큰 이슈가 잡혔기 때문입니다.

정부는 이미 지난달 27일, 부동산 대책을 내놓으면서 신규 택지지구 지정을 예고했습니다.

[김흥진 / 국토교통부 주택정책관(지난달 27일) : 교통이 양호한 지역에 택지를 추가로 발굴함으로써 도심 내 수요를 충족할 수 있는 입지를 찾아보게 됐습니다.]

따라서 이번 대책에서는 어느 지역에 어느 정도 규모로 신규 택지지구가 지정되느냐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정치권에서는 5만 호를 공급할 수 있는 위례신도시급 대형 택지 2곳이 유력하다는 설도 나오고 있습니다.

공급책과 함께 투기를 억제할 규제 방안도 나올 예정이어서 그 내용도 주목받고 있습니다.

규제 방안으로는 과열 지역에서 새로 취득한 주택을 임대주택으로 등록하면 혜택을 줄이는 방안이 유력합니다.

양도세나 종합부동산세 혜택을 줄임으로써 부동산 투기를 위해 임대업자로 포장하는 것을 막겠다는 겁니다.

1주택자에 대한 양도세 면제 요건을 강화하는 내용도 포함될 것으로 보입니다.

또, 종합부동산세 인상이나 대상 확대도 검토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 밖에도 투기 세력의 편법적인 자금동원 수단으로 지목된 임대사업자대출에도 LTV, 즉 담보인정비율 규제가 적용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오고 있습니다.

YTN 홍선기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