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서울우유, 가격 인상 예고...도미노 확산 우려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8-11 05:15
앵커

우유 업계 1위 서울우유가 오는 16일부터 우유 값을 올리겠다고 예고했습니다.

다른 우유 업체들은 물론, 유제품 가격의 도미노 인상을 우려하는 목소리도 나오고 있습니다.

홍선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서울우유가 오는 16일부터 우유 가격을 3.6% 올리기로 했습니다.

대형 마트 기준으로 1리터짜리 우유 값이 90원가량 인상되는 겁니다.

[변성인 / 서울우유 홍보팀장 : 지난 5년간 내부적으로 원가를 흡수해서 가격 인상을 최소화하게 운영을 했지만 지속적인 가격 인상 요인 증가에 따라서 부득이하게 가격을 인상하게 됐습니다.]

업계 매출인 1위인 서울우유가 공식적으로 가격 인상을 예고하면서, 다른 경쟁업체들로 연쇄 확산 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지난 2013년, 서울우유를 필두로 남양유업과 매일유업도 가격 인상에 나섰기 때문입니다.

남양과 매일 두 업체는 일단, 즉각적인 가격 인상은 계획하지 않고 있다며 한 발 빼는 모양새입니다.

우유 가격 인상은 관련 제품 가격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우유를 많이 쓰는 커피전문점 주인들은 당장 고민에 빠졌습니다.

[커피전문점 관계자 : 아무래도 저희 매장도 우유를 굉장히 많이 쓰고 있거든요. 하루 50개 이상씩 쓰고 있는데 원가가 이렇게 많이 오르다 보면 우유 들어가는 라떼나 이런 메뉴들 가격들을 고민해봐야 하는 상황입니다.]

아이스크림이나 빵 등을 생산하는 제과, 제빵 업체들은 영향이 제한적이라고 선을 그었습니다.

제품 재료에서 우유가 차지하는 비중이 높지 않다는 설명입니다.

업계에서는 우유 가격 인상이 관련 제품값 인상으로 직접 이어지지는 않더라도 최저임금 인상 등 종합적인 상황을 고려하면 연쇄적인 가격 인상은 불가피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YTN 홍선기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