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김상조 "총수일가, SI·물류 계열사 지분 팔아야"
Posted : 2018-06-14 16:14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일감 몰아주기가 시스템통합 이른바 SI와 물류, 부동산관리, 광고 계열사에서 이뤄지고 있다며 총수일가를 상대로 지분을 팔라고 압박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취임 1주년을 맞아 기자간담회를 열고, 대기업 일감 몰아주기 논란은 지배주주 일가가 비주력·비상장 계열사 지분을 보유하면서 발생한다고 밝혔습니다.

구체적으로 시스템통합 SI 업체와 물류, 부동산관리, 광고 부문에서 일감 몰아주기가 이뤄지고 있다면서, 이 과정서 중소기업·소상공인의 생존기반이 상실된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경영에 참여하는 직계 위주의 대주주 일가는 주력 핵심 계열사의 주식만을 보유하고 나머지는 가능한 한 빨리 매각해 달라"고 촉구했습니다.

지분 매각이 어렵다면 가능한 계열분리라도 하라며, 이런 논란이 계속된다면 언젠가는 공정위 조사 대상이 될 거라고 압박했습니다.

물론 공정위가 모든 지분 보유를 즉각 조사할 수는 없지만, 사례 하나하나를 신중하게 검토할 방침이라면서 혐의가 짙은 기업부터 조사해 제재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지분 처분 요구가 재산권 침해 논란이 있는 것이 아니냐는 지적에 대해선, "사적 재산권을 침해하려는 건 아니고, 자신의 당부는 그룹 핵심 사업과는 관계없는 부분을 말하는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차유정 [chayj@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