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서울 집값 도쿄보다 1억 이상 비싸...마련 기간도 4.5년 길어
서울 집값 도쿄보다 1억 이상 비싸...마련 기간도 4.5년 길어
Posted : 2017-11-19 09:08
서울의 주택 중위가격이 일본 도쿄보다 1억 원 이상 비싼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더불어민주당 박광온 의원이 국회 입법조사처에 의뢰해 분석한 결과를 보면 지난해 말 기준 서울의 주택 중위가격은 4억 3천485만 원으로 전국에서 가장 높았습니다.

주택 중위가격은 주택 매매 가격을 순서대로 나열했을 때 중간에 있는 주택의 매매 가격을 의미합니다.

서울 주택 중위가격은 일본의 대표 도시인 도쿄 3억 천136만 원, 오사카 1억 9천808만 원보다 높았습니다.

미국 워싱턴 4억 3천883만 원, 뉴욕 4억 4천340만 원과는 비슷했고, 홍콩 7억 7천486만 원, 영국 런던 6억 4천473만 원보다는 낮았습니다.

통계청의 2명 이상 비농가 도시 가구 연평균 소득을 적용하면 소득을 한 푼도 쓰지 않고 9.2년을 모아야 서울에서 중위가격인 주택을 마련할 수 있습니다.

일본 도쿄 거주 가구는 4.7년, 싱가포르 4.8년, 미국 뉴욕 5.7년 소득을 모으면 중위가격 주택을 마련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