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김상조 "최저임금 재정 투입은 한시적 대책"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최저임금 인상분을 정부가 보전해주는 조치는 한시적일 수밖에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오늘(17일) 오전 대한상공회의소 CEO 조찬 간담회에서 최저임금 인상 결정은 우리 사회가 소득주도 성장으로 나아가기 위해 정부가 마중물을 붓는 격으로 이해해 달라고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가맹점주 등에게는 매우 어려운 문제일 수 있다며 보완 대책을 만드는 게 정부가 할 일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런 배경에서 재정 투입 대책이 나왔지만, 한시적일 수밖에 없다며 정부가 영원히 보조해줄 순 없다는 점도 강조했습니다.

    공정위도 내일(18일) 최저임금 인상으로 어려움을 겪는 가맹점주를 위한 대책을 발표할 예정입니다.

    김 위원장은 또 최근 이재용 부회장 재판에 출석한 것과 관련해 일부 언론이 총수급이 아니면 대화하지 않는다고 지적한 데 대해선 시민운동 시절부터 누굴 가려 만나지 않았다고 반박했습니다.

    차유정 [chayj@Yt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