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美 감세 세제개편안 발표 임박...아시아증시 일제히 상승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04-22 03:29
앵커

미국 재무장관이 개인과 기업의 세금 부담을 줄여주는 내용의 세제개편안을 곧 발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행정부의 감세 조치가 가시권에 들어오면서 미국 경제에 대한 기대로 아시아 증시도 일제히 올랐습니다.

김원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은 현지시각 20일 국제금융협회 주최 콘퍼런스에서 연말까지는 세제 개편을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므누신 장관은 오바마케어, 즉 오바마 대통령 당시 제정된 건강보험개혁법을 대체할 이른바 트럼프케어의 의회 통과 여부와 관계없이 세제개편안을 완성하겠다며 세제개편안 등장 시기가 매우 가깝다고 말했습니다.

므누신 장관은 이번 세제개편안은 1980년대 레이건 대통령 시절 이후 가장 큰 세제 변화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세제개편안을 통해 개인 세금들을 단순화하고 경기 부양을 위해 중간 소득자들에게 세금 감면을 해주며 기업의 법인세도 경쟁력 있게 만들었다고 므누신 장관은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이번 세제개편을 통해 미국 기업들의 세 부담도 줄어들 것으로 보입니다.

그동안 트럼프 대통령은 세제개편에 앞서 트럼프케어가 채택되기를 바라는 입장이었습니다.

그러나 이번에 므누신 재무장관이 이 문제에 구애받지 않고 연말까지 세제개편을 추진하겠다고 밝히면서 미국 경제에 대한 기대감으로 아시아 주식시장도 일제히 강세를 보였습니다.

우리나라의 코스피는 0.74% 상승한 2,165.04포인트에 장을 마쳤습니다.

외국인과 기관이 이틀 연속 동반 매수에 나선 것이 지수 상승을 이끌었는데 외국인은 2천414억 원의 순매수를 기록했습니다.

도쿄증시의 닛케이225 지수는 1% 이상 급등했고 타이완 증시도 0.9% 가까이 올랐고 상하이 증시도 강보합으로 마감했습니다.

YTN 김원배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