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미국산 달걀 표본 도착...다음 주 본격 유통
    검역과 위생검사용으로 쓰일 미국산 달걀 표본 150kg이 오늘 인천공항에 도착했습니다.

    이어 모레(14일) 국내 유통용 달걀 2백 톤이 도착하면, 다음 주 후반쯤에는 일부 마트에서 미국산 달걀을 살 수 있게 됩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국내 업체 한 곳이 본격적인 수입에 앞서 살모넬라균 검사 등을 미리 받기 위해 표본 150kg을 들여왔다며, 오늘 오후 인천공항에 하역해 검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검역에 최장 8일 정도 걸리는 것을 고려하면 모레(14일) 다른 업체 두 곳이 정식 수입하는 물량 200톤은 다음 주말쯤부터 판매가 시작된다고 설명했습니다.

    가장 먼저 판매가 결정된 곳은 롯데마트로, 롯데마트는 기존 거래처인 계림농장이 미국 아이오와주에서 수입한 달걀 150만 개, 약 100톤 분량을, 전국 114개 점포에서 판매할 계획입니다.

    '하얀 계란'이란 상품명으로 선보일 미국산 달걀은 30개들이 한 판이 8,990원에 판매될 예정이고, 한정된 물량을 고려해 일반 소비자는 1인 1판, 개인 사업자는 1인 3판으로 구매가 제한됩니다.

    고한석 [hsgo@ytn.co.kr]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국민신문고
    프리미엄클릭
    캠퍼스24
    실시간 주요정보


    이슈&클릭
    해외안전여행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