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유은혜 "오 모 비서, 천연농장에서 급여 받은 적 없어"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9-12 22:05
유은혜 후보자는 오 모 비서가 채용 이후 천연농장에서 급여나 배당 등 금전적 이익을 받은 적이 없고, 업무에 관여한 적도 없다고 밝혔습니다.

유 후보자는 보도자료를 통해 이같이 밝히고 다만 당사자가 겸직 금지 규정을 숙지하지 못한 부분에 대해서는 국회 사무처의 안내에 따른 절차를 밟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오 비서는 후원회 대표자가 아니라 회계책임자라면서 중앙선관위 정치후원금센터 홈페이지가 후원회 관리자 이름을 대표자 이름으로 잘못 출력하는 시스템 오류에서 비롯된 일이라고 해명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