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바른미래당 "文 대통령 불통과 고집에 강한 유감"
Posted : 2018-09-11 16:03
바른미래당은 청와대의 방북 초청에 응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여러 차례 밝혔는데도 문재인 대통령이 당리당략을 운운하며 일방적인 발표를 다시 한 번 강행했다며 문 대통령의 불통과 고집에 강한 유감을 표명한다고 밝혔습니다.

김삼화 수석대변인은 논평을 내고 무엇보다 진지하고 깊이 논의해야 하는 자리에서 여야 당 대표들에게 들러리를 서게 한다면 보여주기식의 결과만 낳을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어 문 대통령이 민생경제 실패에 따른 지지율 하락을 가리려고 남북정상회담을 이용하려는 욕심을 버려야 북한 비핵화의 구체적인 성과를 거둘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