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외교부, 코피 아난 전 유엔사무총장 장례식에 조문 사절 파견
Posted : 2018-09-11 13:57
지난달 18일 별세한 코피 아난 전 유엔 사무총장의 장례식에 최영진 전 주미대사가 외교장관 특사로 파견된다고 외교부가 밝혔습니다.

외교부는 아난 전 총장의 장례식이 오는 13일 가나 아크라에서 국장으로 거행된다면서 최 전 대사가 외교부 장관 특사로 임명돼 조문 사절로 장례식에 참석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최 특사는 아난 전 총장 재임 기간에 유엔 평화 유지 활동국 사무차장보로 재직했고, 주유엔대사, 유엔 코트디부아르 사무총장 특별대표도 역임했습니다.

외교부는 아난 전 총장은 일생을 세계평화, 빈곤·질병 퇴치, 유엔 부흥 등에 많은 업적을 남겨 국제사회 지도자로서 존경을 받아왔으며, 우리 대북 정책에 대해서도 일관된 지지를 표명해왔다고 평가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