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단독] '단원고 사찰' 전 기무사 장성 압수수색
Posted : 2018-09-10 16:58
과거 국군기무사령부의 세월호 유족 사찰 의혹을 파헤치는 군 특별수사단이 김 모 전 기무사 3처장에 대한 압수수색을 단행했습니다.

특별수사단은 김 전 처장의 사무실과 자택에 검사와 수사관들을 보내 증거 자료를 확보했습니다.

김 전 처장은 지난 2014년 세월호 참사 당시 경기 서남부 지역을 담당하는 기무 부대장으로서 안산에 있는 분향소와 실종자 가족, 단원고 학생 등에 대한 불법 사찰을 주도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특수단은 압수물 분석이 끝나는 대로 김 전 처장을 불러 조사한 뒤 구속 영장을 청구할 방침입니다.

아울러 특수단과 공조 수사를 펴고 있는 서울중앙지검 공안2부는 당시 기무사령관이었던 이재수 사령관과 세월호 TF장 등 예비역 장성 3명에 대한 출국금지 조치를 내렸습니다.

강정규 [live@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