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北 경축 분위기...金 9·9절 메시지는?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9-08 05:24
앵커

1년 새 완전히 달라진 한반도 정세 속에 북한이 정권수립 70주년을 맞았습니다.

올해 초부터 경제 건설을 내세우고 일찌감치 경축 분위기를 띄워 왔는데요, 김정은 위원장이 내놓을 메시지도 주목됩니다.

김지선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해 6차 핵실험 자축 분위기 속에 맞이한 북한 정권수립일.

김정은 위원장은 축하 연회를 열어 위대한 성공이라며 치켜세웠고, 노동신문은 최첨단 무기 개발과 미사일 발사에 더욱 박차를 가하자고 선전했습니다.

[조선중앙TV(지난해 9월) : 당의 병진 노선을 충직하게 받들어 자위적 핵 억제력을 튼튼히 다져나가기 위한….]

올해는 북한 정권 수립 70주년으로 정주년에 해당해 지난해보다 성대하게 행사를 기념할 전망입니다.

그러나 남북 정상회담과 북미 정상회담, '경제 건설' 노선 전환 등이 연이어 일어난 만큼 기념행사 분위기는 크게 다를 것으로 예상됩니다.

일찌감치 집단체조 공연 재개를 홍보하고 외국인 관광객에게 활짝 문을 열면서 경축 분위기를 띄우고 있습니다.

[조선중앙TV : (각국의 공화국 창건 70주년 경축 결성식 준비위원회는) 경축 기간에 공화국 창건과 강화 발전에 쌓아올리신 시세의 천출 위인들의 불멸의 업적을 칭송하는 다양한 정치 문화 행사를 하기로 했습니다.]

최근 방북한 우리 특사단에 비핵화 의지를 거듭 확약한 김정은 위원장이 내놓을 메시지도 주목됩니다.

축전 하나 소개되지 않아 얼어붙은 북중관계를 보여준 지난해와 달리 중국과 러시아에서 중량급 인사를 보낸 점을 내세우며 대외적인 여건 개선도 강조할 것으로 보입니다.

[양무진 / 북한대학원대학교 교수 : 북한 체제의 특성상 김일성·김정일 조선을 강조하면서 체제 결속을 이끌겠다는 의도도 있겠지만, 대외관계 개선을 통해서 주민 생활 향상과 경제 발전을 이끌겠다는 간접적 메시지도 나올 것으로 전망합니다.]

이런 가운데 북한이 현재 공들여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진 열병식의 규모와 등장할 무기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YTN 김지선[sunkim@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