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북한, 낡은 공장 이례적 공개...이유는?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7-04 09:48
이틀 연속 신의주를 현지 시찰 중인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종이공장을 찾아 무언가 지시합니다.

그런데 뒤로 보이는 대형 기계는 한눈에 봐도 낡은 데다 잔뜩 녹까지 슬었습니다.

깨끗하게 정돈된 모습만 담아 공개하던 북한의 이전 보도 사진과는 사뭇 다릅니다.

아니나 다를까, 종이질은 이만하면 됐다던 김 위원장이 공장 시설에 대해서는 불호령을 내립니다.

[조선중앙TV : 건물 보수를 땜때기(임시방편) 식으로 하고 있으며 똑똑한 개건 현대화 방안과 기술 과제서도 없이 마구잡이로 하는 데 대하여 추궁하셨습니다.]

연이어 방문한 방직공장에서도 노력은 안 하고 자재, 자금 탓만 한다며 질책이 이어졌습니다.

이어 공장원을 위한 합숙소를 새로 지어줄 테니 역량을 발휘하라고 독려했습니다.

김 위원장의 거침없는 현지 시찰을 두고 북한의 뒤처진 현실을 감추지 않고 경제 건설에 매진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낸 것이라는 분석이 나옵니다.

김 위원장이 이틀 동안 머물며 고강도 현대화를 주문한 신의주 일대는 한때 중국과의 합작으로 개발됐던 특구라는 점에서 더욱 주목됩니다.

대북 제재에 한층 유연한 태도를 보이기 시작한 중국과의 본격적인 경제 협력을 염두에 두고 사전 준비를 독려한 것이라는 해석도 나옵니다.

취재기자 : 김지선
영상편집 : 이영훈
자막뉴스 제작 : 육지혜 에디터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