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한국당 "강원랜드 수사, 야당 노린 정치보복"
Posted : 2018-05-16 17:19
자유한국당 장제원 수석대변인은 안미현 검사가 강원랜드 채용 비리 수사에 대한 문무일 검찰총장의 외압 의혹을 폭로한 것과 관련해 애초부터 야당 의원을 겨냥한 의도된 정치 보복성 수사였다는 게 드러났다고 밝혔습니다.

장제원 수석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외압인지 합법적인 수사 의견 제시인지도 구분하지 못하면서 일방적인 주장을 펴는 것은 정치적 의도가 있는 것으로밖에 볼 수 없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어 권성동 의원이 여당 의원이었다면 일선 검사가 현직 검찰총장을 공개적으로 비난하는 일이 벌어졌을지 의문이라며 통제 없는 검찰권 남용이 어떻게 독재로 흐를 수 있는지 보여주는 사건이라고 비판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