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美 백악관 대변인 "북한 인사 접촉계획 없다"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2-24 23:10
이방카 백악관 보좌관과 함께 우리나라를 찾은 세라 허커비 샌더스 미국 백악관 대변인은 평창올림픽 폐회식에서 김영철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 등 북한 인사를 접촉할 계획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샌더스 대변인은 오늘 평창 용평 리조트 스키장 내 미국 홍보관인 '팀 USA 하우스'에서 내외신 기자들과 만나 북측 인사들과의 접촉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에 따라 올림픽 폐회식을 계기로 언급됐던 북미간 대화는 이뤄지지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샌더스 대변인은 이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새로운 대북 제재와 관련해 언급한 제2 단계에 관한 질문에는 북한에 대해 강력하고 최대한의 압박 정책을 계속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