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정우택 "개헌 무산되면 혹독한 역사적 심판받을 것"
    자유한국당 정우택 원내대표는 현행 헌법의 실패를 겪고도 다시 한 번 이번 대선에서 개헌에 실패한다면 정치권은 혹독한 역사적 심판을 받을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정 원내대표는 오늘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정치권에서 잘 추진돼 온 분권형 개헌이 막판에 한 당의 방해로 이뤄지지 못한다면 다음 대통령도 국가적 불행을 초래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와 함께 본경선 진출이 확정된 네 명의 후보가 2주 동안의 치열하고 아름다운 경선을 통해 정권 창출의 드라마를 써 나갈 것이라면서, 누가 진정으로 나라를 발전시킬 후보인지 국민이 엄중히 판단해줄 것이라 믿는다고 강조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