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바른정당 "박 前 대통령 진정성 있는 사죄 표명하지 않아 유감"
Posted : 2017-03-21 09:52
바른정당은 박근혜 전 대통령이 검찰에 출석하면서 국정 농단 사태의 당사자로서 국민에게 진정성 있는 사죄의 마음을 표명하지 않은 데 대해 참으로 유감스럽다고 비판했습니다.

오신환 대변인은 국회 브리핑에서 헌정 사상 최초로 탄핵 결정을 받은 전직 대통령으로서 국민에게 진정성 있는 메시지를 내놓기를 원했지만 끝내 형식적인 입장만 밝힌 채 검찰 청사로 사라졌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오 대변인은 이어 이번 검찰 조사는 박 전 대통령이 진실을 밝힐 마지막 기회라며 모든 국민이 납득할 수 있는 객관적인 진실을 밝히기 위해 검찰 조사에 성실하게 응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이와 함께 검찰 역시 여론과 정치권의 동향에 좌고우면하지 말고 오직 법과 원칙에 따라 수사하고 죄가 명백한다면 공소장을 통해 말하길 바란다고 촉구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