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北 "틸러슨 장관, 북핵 문제 근원에 무지"
    렉스 틸러슨 미 국무장관이 지난 17일 서울 방문에서 북한을 향해 전략적 인내는 끝났다고 선언한 것에 대해 북한은 문제의 근원을 모르는 발언이라고 비난했습니다.

    북한 외무성 대변인은 조선중앙통신사 기자와의 문답에서 오바마 전 대통령이 백악관을 떠나는 날까지 외워온 제재 타령을 틸러슨이 그대로 받아 외우고 있다고 비난했습니다.

    이어 문제는 오바마도 틸러슨도 북한이 왜 핵 무장에로 나가지 않으면 안되었는지, 왜 핵 무력 강화로 나가고 있는지 그 근원을 모르는 데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미국의 기업가 출신 당국자들이 북한을 놀래어보려고 생각했다면 그런 것이 통하지 않는다는 것을 곧 알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